메뉴 건너뛰기

금주의설명기도

본문시작

금주의설명기도

원기 104년 7월 17일 기원문

오진 2019.07.18 09:46 조회 수 : 90

설 명 기 도 문

   

은혜로우신 법신불사은이시여!

법신불 사은님의 은혜 속에 2019학년도 1학기를 원만히 마치고 하계방학을 맞이한 대학교당 교도들이 한자리에 모여 법회의 시간을 갖게 하여 주시니 감사하옵나이다.

한 해의 반을 보내고 맞이한 7! 7월의 뜨거운 햇살로 인하여 봄에 심은 곡식들이 무르익게 하여 주시고, 결실의 계절 가을을 기대하게 하시며, 우리에게 자연의 이치를 깨닫게 하여 주신 은혜에 감사하옵니다.

 

법신불 사은이시여!

지난 1학기 우리 대학은 사람 중심의 글로벌 마인드 대학으로의 변화와 도약을 위하여 총장님께서는 교직원 및 다양한 구성원과의 소통을 위한 간담회를 개최하여 많은 분들의 의견을 경청하고 수렴하였으며 또한 15년간의 숙원사업인 익산-서울 간 시외버스 정류장이 원광대 앞에 설치되어 매일 10회 운행으로 학교 발전을 위한 토대가 마련되었습니다. 사람중심의 소통, 세계를 향한 변화, 글로벌 마인드로의 도약이 이루어져 세계 유일의 개벽대학이 될 수 있도록 참다운 지혜와 용기를 주시옵소서.

 

법신불 사은이시여!

대산종사님께서는 수신에 대한 법문에서 온전한 정신을 흩으는데 바빴는가? 흩어진 정신을 모으는데 바빴는가? 밝은 정신을 어둡게 하는데 바빴는가? 어두운 정신을 밝히는데 바빴는가? 심신동작이 죄 짓는데 바빴는가? 심신동작이 복 짓는데 바빴는가? 라고 말씀을 해 주셨습니다. 여기 함께한 우리 대중들도 일이 없을 때에는 잡념을 제거하고 일심을 모으는 일을 하게 하시고 일이 있으면 그 일 그 일에 일심으로 하게 하시어 매사를 맑고 밝고 훈훈하게 하시옵소서. 남에게 아픔과 슬픔을 안기지 않고 따뜻한 사랑을 나눌 수 있는 그런 사람으로 살게 하옵소서.

사회와 세상에 빛을 심고 복을 심게 하시어 삶의 현장이 은혜의 밭이게 하옵소서.

 

자비로우신 법신불 사은이시여!

이 자리에 함께 한 대학교당 교도들의 가정에 법신불 사은의 크신 은혜 함께 하시어 복과 혜를 두루 갖춘 상생의 선연이 찾아와 행복한 낙원가정을 이루게 하여 주시옵소서. 모두의 마음을 모아 일심으로 비옵나이다